건강칼럼

과체중-비만 유방암 환자, 예후 나빠
 글쓴이 : 마더즈외과
작성일 : 11-12-10 10:28   조회 : 3,744    




var arr_adurl =Array('adv.mediaanchor.co.kr','adv.mediabigsail.com','ts.2beon.co.kr','adv.mediarudder.net');
var adtive_url=arr_adurl[2];
var isIPhone = navigator.userAgent.indexOf("iPhone")>=0;
var isWinCE = navigator.userAgent.indexOf("Windows CE")>=0;
var isMobile = navigator.userAgent.indexOf("Mobile")>=0;
var isIPad = navigator.userAgent.indexOf("iPad") >= 0;
if(!ndgetCookie('mobile')){
if(isIPad != true){
if(isIPhone || isWinCE || isMobile == true){
location.href="http://www.newdaily.co.kr/mobile/mnewdaily/newsview.php?id=100102";
}
}
}


초기 유방암 환자가 과체중이거나 비만이면 대체로 예후가 좋지 않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베일러 의대의 사오 지랄러스퐁(Sao Jiralerspong) 박사는 초기 유방암 환자 4천368명의 의료기록을 분석한 결과 과체중이거나 비만인 환자는 체중이 정상인 환자에 비해 재발까지의 기간(time to recurrence)이 짧고 재발 없는 생존율(disease-free survival), 전반적 생존율(overall survival)이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힌 것으로 메디컬 뉴스 투데이가 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비만인 환자가 과체중인 환자보다 이 3가지 예후표지가 더 나쁘게 나타났다.

비만이 유방암 예후를 나쁘게 만드는 것은 혈중 인슐린-에스트로겐 증가, 염증, 지방세포의 성장인자 분비 등 과도한 체중과 연관이 있는 생물학적 인자들 때문으로 보인다고 연구팀은 밝혔다.

이 연구결과는 샌 앤토니오 유방암 심포지엄(San Antonio Breast Cancer Symposium)에서 발표되었다.